글로벌 기후변화 및 에너지 연구소

뉴스/행사

  • 뉴스/행사

뉴스/행사글로벌 기후변화 대응과 관련한 에너지기술산업 정책 융복합형 인력 양성

P4G 정상회의, 기후변화 적극 대응 전기 삼아야

페이지 정보

최고관리자 작성일21-06-01 13:35 조회36회 댓글0건

본문

 

주요 국가 정상들과 국제기구 수장들이 모이는 ‘2021 P4G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가 30일 서울에서 개막됐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개회사에서 “기후위기를 해결하기 위한 해답은 다짐을 넘어 실천하는 것이며, 선진국과 개발도상국이 협력하는 것”이라며 개발도상국을 아우르는 포용적 녹색 회복을 위한 공약을 발표했다. 우리나라에서 처음으로 열린 환경 분야 다자 정상회의를 계기로 삼아 전 지구적 위기의 심각성을 자각하고 기후변화 대응 노력에 적극 동참하기를 기대한다.

 

문 대통령은 이날 ‘2030 국가 온실가스 감축 목표’를 추가로 상향해 11월 발표하겠다고 약속했다. 2025년까지 정부의 기후·녹색 공적원조(ODA) 비중을 대폭 확대하고, 서울에 거점을 둔 국제기구인 글로벌녹색성장연구소(GGGI)에 500만 달러 규모의 그린 뉴딜 펀드 신탁기금을 신설하는 등 개발도상국을 포용하는 공약을 발표했다. 또한 올 10월에 개최되는 제15차 생물다양성협약 총회에서 채택될 예정인 생물다양성 보호를 위한 3개 이니셔티브에 동참하겠다는 의지도 표명했다. 정부는 P4G 개막에 앞서 29일 2050 탄소중립위원회를 발족시키는 등 2050년까지 탄소 순배출을 '제로'로 만들기 위한 노력의 첫발을 내디뎠다. 

 

(자세한 내용은 원문 참고)

 

 

---​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41566 대구광역시 북구 대학로 80, 경북대학교 공대 3호관 409호 / Tel : 053-950-6662 / Fax : 053-950-6693

Copyright(c) 2016 KNU Institute for Global Climate Change and Energy. All Rights Reserved.